>  > 

오뉴월 뙤약볕에도 쉬지 않는 떡, 벙거지떡

벙거지떡은 달착지근하면서 새큼한 맛이 감도는 술떡으로 증편,기주떡, 기지떡, 기증병,상화, 상애떡 등으로도 불린다. 찐빵처럼 보풀려서 쪄내며 여름철이 제격이다. 여름에는 음식물이 쉬 상하게 마련인데 이 떡은 오뉴월 뙤약볕에 두어도 쉬지 않아 여름에도 2~3일간은 먹을 수 있다. 술을 넣고 만들어 그 안에 들어 있는 효모나 세균의 작용으로 부드럽고 쉽게 상하지도 않기 때문이다. 우리말로 술 기운으로 발효시키는 것을 ‘기주’한다고 하므로 서민들은 주로 기주떡이라고 했다.

공유하기
close

- 현재 보고 있는 페이지를 공유합니다.

페이스북 페이스북
트위터 트위터
블로그 블로그
밴드 밴드
0 
배송비
선불2,500원 (30,000원 이상 무료배송)
포인트
P 0
주문개수
0
원산지
대한민국 철원
과세/면세
과세
총상품금액 0

선택하신 제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.

쇼핑계속하기 장바구니 바로가기
  • 같은 카테고리 인기 제품
  • 함께 사용하면 좋은 제품
    • 공희명가 공희된장
      0
    • 철원대마오대쌀
      0
    • 청정한 자연과 사람이 하나되는 오랜역사를 담고있는 DMZ의 고장
      0
    • 자연애닮길 3가지 바삭함 삼색삼미 3색야채누룽지
      0
    • 밥할때쌀. 명성제분
      0

0 0

favorite_border
장바구니
구매하기